사단법인 한겨레아리랑연합회
  
















 



  Total : 46, 1 / 3 pages          
글쓴이   기미양
첨부파일   cha1.JPG (68.9 KB), Download : 1
관련링크 #1   http://www.newsis.com/ar_detail/view.html?ar_id=NISX20160213_0013894714&cID=10701&pID=10700
제 목   '차길진 시로 빚은 임준희 가곡과 아리랑' 노래했다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가곡의 밤 '그토록 그리움이'가 12일 밤 서울 장충동 국립극장 KB국민은행 청소년하늘극장에서 펼쳐졌다.

사단법인 한겨레아리랑연합회와 한국가곡연구소, 극단 후암이 공동 주관한 공연이다. '차길진 시로 빚은 임준희 가곡과 아리랑을 노래하다'라는 부제를 내걸었다.

한겨레아리랑연합회 차길진 이사장이 지은 서정시를 바탕으로 작곡가 임준희 교수(한국예술종합학교)의 가곡 7곡 그리고 아리랑 예술가곡 7곡을 선보였다.

한국가곡연구소 최영식 소장(소프라노)의 해설로 시작된 1부 공연에서는 '해와 달의 이야기'(소프라노 장은진·바리톤 나건용), '오직 사랑뿐'(소프라노 장은진), '비가 내리면'(바리톤 나건용), '사랑의 비'(소프라노 강은현), '그토록 그리움이'(테너 진성원) 등이 울려퍼졌다. 피아노(최은주·공희상) 반주가 힘을 실었다.

2부는 아리랑을 한국예술가곡과 접목시켰다. '메이 아리랑'(소프라노 강은현·테너 진성원), '아리랑 산천에'(바리톤 나건용), '장터 아리랑'(바리톤 나건용·북 우민영), '경상도 아리랑'(소프라노 강은현), '독도 아리랑'(테너 진성원), 정선 아라리(소프라노 장은진)를 들려줬다. 정선 아라리는 임준희가 작곡했다.

한국가곡연구소는 한국의 예술가곡을 알리기 위한 단체다. 2014년 예술의전당에서 '아리랑 혼(魂)으로 타오르다'를 부제로 아리랑 한국예술가곡대축제를 연 바 있다.


NEXT   북한이 남측 한민족아리랑연합회에 보낸 아리랑 관람 모집파견 위임장과계약서 기미양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ZERO

"All Songs Are United Under Arirang"  /  "모든 노래는 아리랑으로 통한다"

서울특별시 종로구 계동 140-50 B1 TEL: (02)762-5030 / (02)762-5014 / 070-8992-5019 / 010-7447-5030   kibada@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