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 > 신문기사



  송영수(2011-01-19 21:37:22, Hit : 574, Vote : 112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32&aid=0000002271
 [경향신문] "아리랑’ 김산·님 웨일즈 공저였다" 2002.12.08

중국공산당 혁명에 가담한 조선혁명가 김산(본명 장지학)의 조국애를 기록한 ‘아리랑’(원제 Song of Ariran) 초간본(1941년刊)이 온전한 형태로 처음 발견됐다.

사단법인 아리랑연합회 김연갑 상임이사는 8일 “미국 여류작가 님 웨일스가 김산과 20여차례 나눈 대화를 중심으로 1941년 미국에서 펴낸 ‘아리랑’(258쪽) 초판을 최근 미국 워싱턴 소재 고서점에서 발견했다”며 “지난해 네덜란드에서 최초 발견한 ‘아리랑’ 초판은 표지가 없어 아쉬웠으나, 이번에 발견된 초판본은 김산이 먼 곳을 주시하며 서 있는 장면을 하드커버표지로 했고 저자의 서명이 기록된 희귀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 “이 책이 초판본에는 ‘김산과 님 웨일스’ 공저로 표시돼 있는 것이 특징”이라고 덧붙였다.





68   [주간한국] "'정선아리랑' CD 8장에 깃든 뜻" 2004.09.15  송영수 2011/01/20 582 88
67   [주간한국] "[한국 초대석] 한민족아리랑연합회 김연갑 이사" 2004.09.15  송영수 2011/01/20 548 102
66   [경향신문] "최초의 國歌 하와이版 발견" 2004.08.13  송영수 2011/01/20 573 100
65   [연합뉴스] "<전세계에 숨겨진 아리랑 자료들 한자리에>" 2003.08.24  송영수 2011/01/20 553 116
64   [연합뉴스] "「육혈포강도」는 10막짜리 작품"-공연전단 발굴" 2003.07.22  송영수 2011/01/20 539 95
63   [연합뉴스] "<연합인터뷰> 김연갑 한민족아리랑연합회 상임이사" 2003.07.03  송영수 2011/01/20 568 119
62   [연합뉴스] "각국 아리랑 모은 음반 나온다" 2003.07.02  송영수 2011/01/20 572 118
61   [연합뉴스] "김산 전문사이트 개통 " 2002.12.10  송영수 2011/01/20 577 107
60   [국민일보] "소설 ’아리랑’ 주인공 김산 앙들 방한 초간본 받아 " 2002.12.09  송영수 2011/01/20 599 102
  [경향신문] "아리랑’ 김산·님 웨일즈 공저였다" 2002.12.08  송영수 2011/01/19 574 112
58   [연합뉴스] "「아리랑」초간본 발굴.공개" 2002.12.28  송영수 2011/01/19 540 95
57   [연합뉴스] "南北 나운규'아리랑' 기념사업 협력 합의" 2002.08.02  송영수 2011/01/19 546 121
56   [동아일보] "임시정부 모체 '신한청년당' 펴낸 잡지 발견" 2001.10.31  송영수 2011/01/19 547 94
55   [동아일보] "한글이 목숨’외솔 최현배 선생 한글사랑 휘호발견" 2001.10.07  송영수 2011/01/19 569 94
54   [연합뉴스] "3.1운동 당시 독립노래 `조선국가' 전단 공개" 2001.02.27  송영수 2011/01/19 591 96
53   [연합뉴스] "정선서 열리는 `한민족아리랑제전" 1999.09.29  송영수 2011/01/17 581 109
52   [연합뉴스] "영화 `아리랑' 찾기 위해 정부지원 절실" 1999.08.29  송영수 2011/01/17 569 124
51   [연합뉴스] "영화 아리랑 연구회 발족" 1995.02.09  송영수 2011/01/17 562 103
50   [연합뉴스] "<화제> 투병중인 정선아리랑의 金炳河씨 돕기운동" 1995.04.08  송영수 2011/01/17 565 102
49   [연합뉴스] "화제의 책 팔도 아리랑 기행외" 1994.01.12  송영수 2011/01/17 603 109

[1] 2 [3][4][5]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