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 > 신문기사



  기미양(2010-11-26 14:10:35, Hit : 691, Vote : 124
 6.jpg (32.0 KB), Download : 133
 http://news.kbs.co.kr/society/2006/06/24/1175343.html
 [kbs] 2006.06.24 철의 삼각지에 울려 퍼진 ‘아리랑’


<앵커 멘트>

6.25를 하루 앞둔 오늘 중부전선 회전방 철원에서 DMZ 아리랑 평화 페스티발이 개회됐습니다.

윤진영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리포트>

분단의 아픔을 고스란히 간직한 철원 민통선에 아리랑 가락이 울려 퍼집니다.

반 백년이 넘도록 고향을 찾지 못한 실향민들의 한을 달래줍니다.

<인터뷰> 배기범 (실향민) : "얼른 통일이 되가지고 고향가서 성묘도 하고 친구도 만나고 했으면 좋겠어요."

오늘 아리랑 콘서트에서는 밀양아리랑과 정선아리랑 등 국내에 전래되는 8종류의 아리랑이 창과 가야금 중주 그리고 관악 등 다양한 방법으로 공연 됐습니다.

월정역 평화광장을 가득 메운 관중들은 우리 민족의 한과 정이 담긴 아리랑 선율이 북녘에도 전달돼 평화와 통일이 앞당겨지길 기원했습니다.

아리랑 평화 페스티벌은 분단의 벽을 넘고 세계에 평화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습니다.

DMZ 아리랑 평화 페스티벌은 56주년을 맞은 6.25 전날 당시 처참한 포연의 현장에서 열려 그 의미를 더해 줬습니다.

<인터뷰> 김연갑 (한민족 아리랑 연합회) : "내년에는 그린피스, 반전평화음악가도 초청해서 더 확대된 평화음악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입니다."

대립과 반목, 분단의 상징으로 세계에서 유일한 DMZ에 울려퍼진 아리랑 가락은 이제 남과 북이 서로 용서하고 화해하길 기원하는 메시지로 승화됐습니다.

KBS 뉴스 윤진영입니다.
입력시간 2006.06.24 (21:28)   윤진영 기자

* 기미양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11-01-15 01:56)





48   [국민일보] "음악가 성향놓고 애국가평가 부적절… 국가상징연구회 김연갑 위원장" 2006.04.07  송영수 2011/01/17 678 111
47   [kbs] 2006.03.31 안익태는 친일?…애국가 교체 논란  기미양 2010/11/26 684 126
  [kbs] 2006.06.24 철의 삼각지에 울려 퍼진 ‘아리랑’  기미양 2010/11/26 691 124
45   [kbs] 2010.08.18 일본 최초의 아리랑 음반 발굴  기미양 2010/11/26 693 132
44   [kbs] 2006.02.28 애국가·항일 노래 담은 가사집 발견  기미양 2010/11/26 702 127
43   조선일보-1  기미양 2010/11/26 704 59
42   [연합뉴스] "영천아리랑' 소재로 예술제 열려" 2005.06.06  송영수 2011/01/20 710 135
41   [kbs] 2005.12.05 北 연주곡 국내에 잇따라 소개  기미양 2010/11/26 719 109
40   조선일보-3  기미양 2010/11/26 727 76
39   [오마이뉴스] "중국동포의 아리랑, 통일의 아리랑" 2005.08.01  송영수 2011/01/20 743 138
38   [kbs] 아리랑 박사 김연갑 씨 (2003.07.16 .)  기미양 2010/11/26 745 111
37   [kbs] 2008.10.02 미국 군가로 불린 우리의 ‘아리랑’  기미양 2010/11/26 747 125
36   조선일보-4  기미양 2010/11/26 749 91
35   교토통신 2010-8 아리랑관련기사 - 3  기미양 2010/12/02 751 79
34   [연합뉴스] "<사람들> '아리랑 박사' 김연갑씨" 2006.06.06  송영수 2011/01/21 756 131
33   교토통신 2010-8 아리랑관련기사 - 5  기미양 2010/12/02 761 77
32   [연합뉴스] "독립운동가 김산 '아리랑' 노래 복원" 2007.03.01  송영수 2011/01/21 794 138
31   [문화저널21] "일제강점기에 “한글이 목숨”을 외친 외솔" 2010.03.16  송영수 2011/01/23 794 149
30   [NEWSIS] "나운규 영화우표 오류논란 "아리랑1편 아니다‥맞다" 2007.11.07  송영수 2011/01/21 800 153
29   조선일보-2  기미양 2010/11/26 803 77

[1][2] 3 [4][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zero

위로